본문 바로가기

여름

여름 전 우리집 습기 관리하는 노하우 공개! 5월 중순인 요즘 봄 느낌은 사라지고 여름 같은 더위가 찾아오기 시작했습니다. 장마 탓에 습도가 높고 온도 또한 더운 여름철은 습기로 벽지나 가구에 곰팡이가 슬고 굽굽한 냄새로 불쾌함을 야기시킬 수 있기에 삶을 쾌적하게 만들어줄 습기 관리법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자주 환기시키기 집 안의 퀘퀘 먹은 공기는 물론 습기를 배출시키는 데에는 기본적으로 환기를 시키는 습관을 들여야 합니다. 하루에 한 번에서 세 번 정도 최소 15분간 집 안에 공기가 순환되게 만들며 규칙적인 환기는 실내 습도를 낮추는 것뿐만 아닌, 여름철 특유의 냄새까지 제거하는 데에 효과적입니다. 실내의 온도 또한 감소시켜주기에 매일매일 시간을 정해두고 집 전체를 환기시키도록 합시다. 통풍이 잘 되는 침구류 여름철에는 더위는 물론 습기 탓에 눅.. 더보기
[웅장한 느낌의 클래식 모음] 6.25의 아픔이 다가올때, 봄과 여름에 듣기 좋은 클래식 음악 추천! 더보기
[여름에 듣기 좋을 클래식 음악 3선] 이건블로그 추천 클래식 음악. 4계절 중 여름에 어울리는 클래식 음악. 클래식 음악 연속 듣기. 여름입니다. 누구나 아는 더위의 계절... 이런 여름 어디 시원한 곳으로 놀러가고 싶은 것은 당연지사. 하지만. 우리에게 돈과 시간과 그리고... 같이 떠날 사람이 많지 않습니다. 그래서 집에서 여름을 살포시 즐기고, 피할 수 있는 클래식 음악을 들어보려 합니다. 여름에 어울리는 클래식 추천. 그리고 이제 클래식들을 한곡 한곡 들어보시기 바랍니다. 첫번째 : 드보르자크, 현을 위한 세레나데 헨델은 성악곡으로 이름을 날렸으나, 가정에서 음악을 즐기고 싶은 시민들을 위해 기악 작품을 만들기도 했다. 그러나 이런 작품들은 그다지 돈되는 것은 아니었다고 한다. 진지하고 실험적인 측면이 강한 바흐의 기악 작품들과는 달리, 헨델의 작품들은 단순하고 경쾌한 분위기여서 편하게 들을 수 있다. 한마디로 훨씬 대중적이다... 더보기
7월 13일은 중복. 장맛비가 대책없이 내리는 중복의 보양식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무한도전에도 나온 체질감별법을 통해 체질따라 즐기는 보양식 어떠세요? 열많은 소양인 찬성질 ‘전복’이 딱, 고혈압·비만인은 추어탕이 제격 연일 30도가 웃도는 더위가 계속되는 요즘 더위를 많이 타는 사람들은 생지옥이 따로없습니다. 푹푹찌는 불볕더위에 당당히 맞서기 위해 내몸에 맞는 보양식을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소양인 소양인은 비위(脾胃)가 좋은 반면 신장과 방광이 약한 체질이라고 합니다. 소양인은 원래 열이 많은 체질이기에 여름의 무더위야 말로 그들에게 있어서 천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무더위와 한판승부를 앞두고 있는 소양인에게는 전복죽은 그야말로 딱입니다. 전복의 차가운 성질이 소양인이 열을 식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전복은 저지방 고단백(단백질 함량 13~15%) 식품으로 원기회복에 탁월한 바다 건강 식품입니다. 또한, 비타민과 칼슘, 인 등의 미네랄 또한 풍부.. 더보기
[여름휴가]계곡으로 휴가를 떠날때 필수 아이템_포켓 샤워 강렬한 태양, 찌는 무더위, 짜증나는 일상...내맘도 몸도 달아오르기 시작합니다.이 더위를 어찌해야 할까요...우리에게 주어진 일주일간의 휴식...'여름휴가' '바캉스'푸른바다와 시원한 바닷바람이 머리속에 떠오르지만실제로는검은바다(많은 인파로 인해 사람의 머리만 보이는)시원한 바닷바람은 커넝 옆사람의 땀냄새만...시끌시끌 더러운 해변, 이건 휴식이 아니죠.그러다보니 요즘 캠핑에 많은 분들이 관심이 많아지고 있습니다.누구처럼 몇억짜리 캠핑카가 있다면 주저하지 않고산으로 들로 계곡으로 떠나겠지만그렇지 못하죠거기다 계곡의 최고문제는'샤워 불가'입니다.대부분의 계곡에서는 수돗가에서 호스를 이용한 방법이 다입니다.찝찝합니다.ㅠㅠ그것을 해결해줄 'PORKET SHOWER' 이 제품을 보는순간 웃음이 지어지시죠?일단.. 더보기
[커피]파스쿠치(passcucci)봉지커피 더위가 이제 코앞에서 뜨거운 입김을 뿜어내고 있습니다. 제피로스의 서풍이 간절해지기도 하지만.. 저희는 신이 아니기에 그럴수 없습니다. 그래서 현실적인 대안...절실합니다. 요즘 '지구온난화' 대책으로 사무실에도 냉방이 냉방이 아닙니다. 이건 사람이 더위로 인한 짜증과 업무와의 연관성에 대한 실험을 하는 것이죠 이런 더위의 시즌... 아이스커피는 이만한게 없죠. 하지만 그 시원한 오아시스를 위한 위험은 만만치 않습니다. 꼴뚜기과장의 눈치와 부장의 레이더망을 피해 커피숍을 찾기는 독립운동을 하는 맘이 아니고서 감히 감행하기가 어렵습니다. 그래서 추천합니다. '파스쿠치 봉지커피' 주말...약속이 있어서 커피숍을 방문...^^ 음료를 기다리는 중에 눈에 들어온 '봉지커피' 2가지의 타입이 있더라구요. 점원의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