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회] 제 22회 이건음악회 - 샤론 캄 초청 연주회(고양 아람누리)[음악회] 제 22회 이건음악회 - 샤론 캄 초청 연주회(고양 아람누리)

Posted at 2011.11.09 20:00 | Posted in 이건음악회 Talk Talk/음악회 톡톡

제 22회 이건음악회,
샤론 캄 음악회의 첫 공연이 열리던 날,
각종 무거운 전산장비를 낑낑들고 아침 일찍 고양으로 향했습니다.
일년 전 '베네비츠 콰르텟'의 공연이 열리던 그 때의 추억이 떠오름과 함께
"아 한 살 더 먹었구나.."하는 씁쓸함이 불현 듯 스쳐 지나갔습니다...
갑자기 슬퍼지는군요ㅠㅠ


아람극장에서는 멋진 배우님들의 연극이 진행되고 있었습니다.
안타깝게 연예인 분들을 뒤로하고 이건음악회를 보러 와주시는 초청자 분들을 위해
전산 장비를 세팅하였습니다.


초청자 분들을 위한 작은 배려랄까요.
잠깐의 기다림도 허락하지 않고자 현장에 직접 서버를 가져가는 센스를 발휘하였고
허브와 노트북, 서버를 연결해 중간에 LAN이 끊겨도 끄떡 없도록 세팅해 두었답니다.
이렇게 공연이 7시 30분이지만 오전 10시에 출발하여 공연 시작 전까지
여러분들을 맞이할 준비를 하였습니다! 쓰담쓰담


금강산도 식후경!
근처 식당에서 허겁지겁 밥을먹고 제가 좋아라 하는 아이스 카페라떼 한잔을 마시고
이건의 트레이드 마크인 주황색 스카프와 넥타이를 하고 사전 작업을 끝냈습니다.


지난 22회 동안 이건음악회를 빛내주신 분들의 연주가 담긴 CD를 판매하며
판매 수익금 전액은 유니세프에 기부하는 뜻깊은 행사도 진행하였습니다.


뚜둥!
7시 전부터 많은 초청자 분들이 오셔서 샤론 캄 연주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지금 이 사진을 보니 정말 많은 분들이 오셔서 이건음악회를 빛내주셨답니다.


공연이 시작된 후 잠깐의 휴식시간,
배고픔을 달래기 위해 간단한 빵과 커피한 잔을 마시는 것도 
조급한 마음에 서서 먹어야 했답니다. 그래도 어떻게 하겠습니까. 배가 고픈걸요..흑흑
아름다운 선율이 울려퍼지는 고양 아람누리 음악당.
연주회가 끝난 후 연주자들의 싸인회를 시작하였고
감동받으신 많은 분들께서 감사의 인사를 전하시며 연주자들의 싸인을 받으셨답니다.

긴장한 탓인지 집에 가자마자 쓰러져 누웠지만,
제가 이러한 뜻깊은 자리에 도움이 된다는 생각이 들어 마음만은 가벼운 하루였답니다!^^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제19회 이건음악회] 현악기와 라이브 일렉트로닉 장비의 결합 [ 스미스콰르텟 초청연주회 ][제19회 이건음악회] 현악기와 라이브 일렉트로닉 장비의 결합 [ 스미스콰르텟 초청연주회 ]

Posted at 2011.10.04 08:14 | Posted in 이건음악회 Talk Talk/음악회 톡톡

현악기와 라이브 일렉트로닉 장비의 결합
[ 19회 이건음악회 스미스콰르텟 초청연주회 ]


2008년 가을밤하늘을 수놓았던
영국 최고의 현악 4중주단인 스미스 콰르텟에 대하여
멋진 공연에 대하여 이야기입니다.


[ The Smith Quartet ]

혼성 현악 4 중주 ‘The Smith Quartet’ 은
지난 20 여년간 클래식을 독창적인 방식
즉 현악기와 라이브 일렉트로닉 장비와의 결합을 통해
세계적으로 유명한 현대 작곡가들의 곡을 100 여개 넘게 연주 하면서
국제적인 명성을 높여온 4중주단입니다.
스미스 콰르텟은 사운드 디자이너인 사운드인터미디어 (Soundintermedia)와
다년간의 협연을 통해 전통 클래식을 한걸음 더 발전 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2005 년 시그넘 레이블 (Signum Label) 에서 데뷔 앨범을 발매한
‘The Smith Quartet’ 은 잡지 , 라디오 , 언론 그리고 온라인에서 호평을 받았으며
다음 앨범인 ‘Ghost Stories’은 더 가디언지의 앤드류 클레멘츠 (Andrew Clements) 에게
 “ 눈부신 연주 ” 라고 찬사 받기도 하였으며

이후  칼 제킨 ( Karl Jenkin)의 ' 다이아몬드 뮤직 (Diamond Music)',
스티브 말트랜드 ( Steve Martland )의 ' 패트롤 (Patrol)'
장고 베이츠 ( Django Bates) 의'유 리브 앤 런 (You Leave and learn)' 등
다수의 앨범을 통해 ‘Smith Quartet’ 는 음악세계를 더욱 넓혀가고 있는 연주단체 입니다.


제19회 이건음악회 초청연주회는 6개 도시에서 무료로 진행되었습니다.
서울 예술의 전당, 고양 아람누리극장, 부산 시민회관
부천 복사골문화센터, 인천 서구문화예술회관, 광주 5.18 기념문화센터

2008년 가을밤하늘을 수놓았던 공연 실황을 들어보실까요

             1.       Michael Gordon
                        Pottassium ( 2001 )
             2 ~ 6. Philip Glass
                     Quartet No.5 ( 1991)

             7. Joe Cutler
                Folk Music ( Daithi's Dumka ) ( 2007 ) - Written for the Smith Quartet


             8. Donnacha Dennehy
                 STAMP (to avoid erotic thoughts)(2008) - Written for the Smith Quartet
             9. Andrew Poppy
                 HATCH ( 2007 ) - Written for the Smith Quartet
             10. Steve Reich
                  Triple Quartet ( 2001 ) - INVOLVES ELECTRONICS 
              ENCORE - Arirang ( Arr. The Smith Quartet



[ 이건음악회 ]
이건음악회의 모든 기획과 진행은
이건창호, 이건산업, 이건그린텍, 이건환경, 이건에너지
모든 이건 직원들의 손으로 이루어 진답니다.


제22회 이건음악회 - 샤론캄 초청연주회가
2011년 10월 29일 ~ 11월 6일까지 열립니다.
홈페이지를 통해서 여러분께 무료 초대권을 보내드립니다.


참여신청은 이건홈페이지를 방문해주세요. [클릭]
 

저작자 표시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